[국민일보] 노년건강의 적 관절염, 무수혈 인공관절로 수술 부담 최소화

하이병원 0 838

 

d4ec62b2e0dd2c49e01371e64a45a8a7_1507604238_8898.jpg

 

체중을 지탱하고 보행을 책임지는 무릎관절은 우리의 일상 속에서 끊임없이 움직인다. 그렇게 움직이다 보면 무릎뼈 사이에서 완충작용을 하는 연골이 마모될 수 밖에 없는데, 이 연골의 손상이 심해지면 뼈와 뼈가 부딪치면서 통증을 일으킨다. 이러한 증상이 바로 관절염이다. 관절염은 외상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를 제외하면, 노화에 따른 퇴행성 관절염이 대부분을 차지하는데, 보통 여성은 50대 남성은 60대 이후에 많이 발생하지만 직업적인 요인, 비만 인구의 증가, 운동 부족으로 인한 근력의 약화 등을 원인으로 발병 시기가 차이가 난다. 즉 나이보다는 무릎관절을 얼마나, 어떻게 사용했느냐에 따라 결정되는 것이다.
 

 

[국민일보] 노년건강의 적 관절염, 무수혈 인공관절로 수술 부담 최소화

d4ec62b2e0dd2c49e01371e64a45a8a7_1507604450_7756.jpg 

 

 

 

 

 

 

최근 글 목록

Comments